과업인의 풍요를 위한 기업 (주)비앤씨월드
HOME  l  로그인  l  회원가입  l  고객센터  l  FAQ
   
 
 
 
   [해외뉴스] :: 미국산 고품질 밀가루 가격 상승 위기 (2018.01)
   2017.12.27 Am10:31, 조회 : 842  
미국소맥협회(USWA)는 미국과 호주 등 밀을 수출하는 주요 산지의 가뭄이 이어지면서 국제 밀 가격, 특히 고품질 밀 가격의 급등이 우려된다고 밝혔다. 미국 소맥협회 한국지사는 “밀이 주로 생산되는 미국 몬태나, 다코다, 미네소타 등 북부 지역의 극심한 가뭄으로 밀 현물 가격이 톤당 380불까지 치솟았다”며 “호주산 밀 역시 2017년 파종기의 극심한 가뭄으로 인해 작황이 좋지 않았다”고 말했다. 요즘 들어 밀 가격은 점차 안정세를 되찾고 있지만 여전히 2016년 밀 평균가에 비해 약 20% 이상 높은 편이다. 특히 한국이 수입하는 고품질의 미국산 강력 밀(제빵용)과 호주산 밀(제면용)의 경우 미국은 25%, 호주는 40% 공급량이 줄어들고 있는 반면, 전 세계적으로 고품질의 밀에 대한 수요는 늘어나고 있어 관련 업체들의 원가 부담이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.
   


 
번호 제       목 게재월 조회
7530 [해외뉴스] :: 초콜릿도 친환경 … 네슬레 포장지 교체 ’18.05 907
7529 [해외뉴스] :: 미국, 양산 초콜릿 지고 프리미엄 초콜릿 뜬다 ’18.05 791
7528 [해외뉴스] :: 65세 이상만 일할 수 있는 베이커리 ’18.05 804
7527 [해외뉴스] :: 빵 속 염분 함유량 의외로 높아 ’18.05 821
7526 [해외뉴스] :: ‘2018 프랑스 빵 페스티벌’ 개최 ’18.05 742
7525 [국내뉴스] :: 불황기 맞은 아이스크림 시장 ’18.04 1,234
7524 [국내뉴스] :: 올봄 강타하는 이색 쑥 디저트 ’18.04 1,259
7523 [국내뉴스] :: 물가 상승에 편의점 커피, 디저트 판매 증가 ’18.04 1,112
7522 [국내뉴스] :: 배달 경쟁 과열 … 빙수도 배달 가능 ’18.04 1,054
7521 [국내뉴스] :: 최저 임금 인상, 빵값 인상 불렀다 ’18.04 1,056
7520 사이타마의 유명 빵집 데이지, 도쿄에 오픈 ’18.04 815
7519 [해외뉴스] :: '열심히' 일해 벌금 문 프랑스 제빵사 ’18.04 780
7518 [해외뉴스] :: 프랑스 '마카롱의 날 2018' 성료 ’18.04 865
7517 [해외뉴스] :: SIAL China 2018, 5월 16일부터 상하이서 개최 ’18.04 719
7516 [해외뉴스] :: 유럽 식품업계에 불어 닥친 '퀴노아' 열풍 ’18.04 750
| 이전 | 11 | 12 | 13 | 14 | 15 | 16 | 17 | 18 | 19 | 20 | 다음 |